동네: 동아미디어그룹 공식 블로그

1959년 4월 30일 정부가 야당지 ‘경향신문’에 대해 미군정법령 88호를 적용, 폐간명령을 내렸다. 앞서 ‘여적(餘滴)’ 필화사건으로 시달려온 경향신문은 극에 달한 이승만 정권의 언론탄압 앞에 자유언론사회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‘폐간처분’을 당한 것이다. 4·19 혁명 직후 복간되었다.

 

댓글 없음 »

No comments yet.

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. TrackBack URL

Leave a comment

LOGIN